죽은 줄 알았던 행복나무.  살아나긴 했는데 윗부분은 죽었나보다. 아래쪽에서 올라온 가지 덕분에 크게 티가 나지 않지만 그래도 뭔가 좀더 생기있어 보였으면 하는 마음에 무당벌레를 붙여 주었다. 참고로 무당벌레는 Ten lady bugs 출신이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Jmi 트랙백 0 : 댓글 0

티스토리 툴바